본문 바로가기

[사진] 애국가 가사 담았다, 평창 올림픽 선수단복

중앙일보 2017.11.01 01:00 경제 10면 지면보기
평창 올림픽 선수단복

평창 올림픽 선수단복

애국가 가사 담았다, 평창 올림픽 선수단복

애국가 가사 담았다, 평창 올림픽 선수단복

2018 평창 겨울올림픽과 패럴림픽에서 한국 선수단이 입을 선수단복이 31일 공개됐다. 이날 태릉선수촌에서 열린 시연회에서 선보인 선수단복은 태극기의 청색·홍색·백색 컬러를 기본으로 제작됐다. ‘건곤감리’를 모티브로 한 패턴과 애국가 원문 가사가 디자인(아래 작은 사진)에 활용됐다. 글로벌 아웃도어·스포츠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개·폐회식복은 물론 시상용 단복과 트레이닝복, 일상복 등 20여개 제품을 대표팀에 지원한다. 왼쪽부터 국가대표 이상호(스노보드)·최재우·서정화(이상 프리스타일스키 모굴)·신의현(패럴림픽 노르딕스키)·서보라미(패럴림픽 크로스컨트리)·최민정(쇼트트랙). 
 
오종택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