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달 1일 ‘평창올림픽 D-100’…기념우표 20종·140만장 발행

중앙일보 2017.10.31 13:14
평창 동계올림픽 D-100일인 내달 1일, 우정사업본부가 기념우표 20종을 시판한다. [사진 우정사업본부]

평창 동계올림픽 D-100일인 내달 1일, 우정사업본부가 기념우표 20종을 시판한다. [사진 우정사업본부]

 
평창 동계올림픽이 얼마 남지 않았다. 내일(11월 1일)이면 100일이다. 우정사업본부는 평창 동계올림픽 100일을 맞아 대회의 마스코트 ‘수호랑’의 모습을 담은 ‘평창 동계올림픽 기념우표’ 20종을 내달 1일부터 시판한다.
 
31일 우정사업본부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국민적 기대를 담아, 20종의 기념우표 140만장을 발행한다고 전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D-100일인 내달 1일, 우정사업본부가 기념우표 20종을 시판한다. [사진 우정사업본부]

평창 동계올림픽 D-100일인 내달 1일, 우정사업본부가 기념우표 20종을 시판한다. [사진 우정사업본부]

 
기념우표 디자인은 대회 마스코트인 ‘수호랑’이 봅슬레이, 컬링, 스키점프, 스피드 스케이팅 등의 경기를 하는 모습을 각각 담았다. 또 올림픽 경기장의 풍경도 기념우표의 디자인으로 삼았다.
 
우표 가격은 1매에 330원이다. 전지(기념우표 10종 묶음) 가격은 3300원이다.
 
평창 동계올림픽 기념우표는 발행일인 11월 1일부터 인터넷우체국(www.epost.go.kr) 및 전국 220여개 총괄 우체국에서 살 수 있다.
 
우정본부는 개막일에 맞춰 올림픽 개막 기념우표도 발행한다. 내년 중에는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기념우표를 판매할 예정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