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려견 사고' 최시원, 슈퍼주니어 8집 컴백 빠지기로

중앙일보 2017.10.31 11:22
가수 최시원씨와 그가 기르던 프렌치 불도그(오른쪽).

가수 최시원씨와 그가 기르던 프렌치 불도그(오른쪽).

'반려견' 사고로 논란이 된 최시원이 슈퍼주니어 11월 컴백 활동에 불참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의 레이블SJ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1월 6일 정규 8집 '플레이'(PLAY)로 컴백하는 슈퍼주니어의 방송 활동에 멤버 최시원이 아쉽게도 참여하지 않게 됐다"고 31일 밝혔다.
 
이어 "팬들께 진심으로 사과 말씀드리며 앞으로의 슈퍼주니어 새 앨범 활동에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다"고 전했다.
 
최시원은 이미 8집 녹음 작업과 뮤직비디오 촬영에는 참여했다. 하지만 이후 유명 한식당 대표가 자신의 가족 반려견에게 물린 뒤 사망하면서 비난을 받았다. 추후 슈퍼주니어 콘서트 참여 역시 아직 결정된 바 없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