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콩팥 결석, 고혈압·당뇨병·비만 등 심혈관질환 유발”

중앙일보 2017.10.31 10:40
만성콩팥병 이미지.[중앙포토]

만성콩팥병 이미지.[중앙포토]

심장질환의 위험요소인 고혈압·당뇨병·비만과 같은 전신질환의 영향과 무관하게 콩팥에 돌이 있으면 심장질환의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31일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은 병원 코호트 연구소의 김설혜·유승호·성은주·장유수 교수팀이 강북삼성병원에서 건강검진을 받은 성인 남녀 6만209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콩팥에서 돌이 발견된 경우 관상동맥 석회화 수치비가 1.31배 높았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신장학회 저널 온라인 판에 게재됐다.  
 
 연령·성별·음주·흡연·음식섭취·신체활동 등 생활습관과 고혈압·비만 등 만성질환을 동일한 조건으로 놓고 조사한 결과다.  
 연구팀은 “초음파상 콩팥에 돌이 발견된 경우에는, 현재 건강상의 위험증상이 특별히 없더라도 심혈관질환의 예방을 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관상동맥 석회화 수치는 혈관에 쌓여 돌처럼 딱딱하게 굳어지는 혈관 석회화 현상을 CT 촬영을 이용해 수치화 시킨다. 
 
 크기가 작은 돌은 소변과 함께 몸 밖으로 저절로 나오지만, 큰 돌은 이동하는 과정에 콩팥·요관·방광·요도와 같은 비뇨기계 기관에 요로 감염과 폐쇄, 콩팥기능상실 등 문제를 일으킨다.  
 
 결석을 막기 위해서는 매일 2리터 이상 충분한 물을 마시고, 오렌지주스와 레몬에이드 등 구연산 함유 음식을 충분히 섭취해야 한다. 수산이 많이 함유된 음식(시금치·아몬드·땅콩·초콜릿 등)을 피하고 염분과 동물성 단백질이 많은 육류 섭취를 줄여한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