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신대, 고용부 IPP형 일·학습병행제 운영대학으로 선정

중앙일보 2017.10.27 11:05
한신대학교 홈페이지

한신대학교 홈페이지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가 취업프로그램 특성화 우수 대학으로 발돋움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공헌할 수 있게 됐다. 한신대는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진행하는 ‘2018년도 IPP(Industry Professional Practice, 기업연계형 장기현장실습)형 일·학습병행제 사업’ 신규 운영대학에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경기지역에서는 한신대가 유일하게 선정됐다.  
 
IPP형 일·학습병행제는 3~4학년 학생들이 전공과 관련된 기업에서 장기간(4개월 이상) 현장실습을 하며 체계적인 현장훈련을 받도록 지원하는 기업 연계형 장기현장 실습제도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내년부터 향후 5년간 58.5억 원 규모의 예산을 지원받아 대학 교육과 기업현장훈련 병행이 가능하도록 일·학습병행제 사업 수행 대학으로서 우수 인재를 육성하고 배출해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입지를 구축하게 됐다.
 
앞으로 한신대는 청년 고용 활성화를 통한 지역 일자리 생태계 구현을 비전으로 ▲Higher Goal(직무역량 교육), ▲Synergy(지역일자리 창출), ▲United IPP(현장실습활성화) 등의 3대 전략을 수립하고 추진한다. 이를 위해 △전문교양(Prep-School) 교육 강화, 사전교육(Pre-Program) 통해 현장실습 체계화, △최고 수준 산·학 프로그램 개발, △산학협력 협의체 운영 활성화, △현장실습 친화형 학사 제도 구축, △지역사회와 협업을 통한 시너지 창출, △학내 조직 및 인프라 구축, △IPP 전담 학사지원팀 신설, △IPP 포탈시스템 구축을 통한 제반사업 통합관리 등의 세부과제가 진행된다.  
 
연규홍 총장은 “한신대가 올 초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사업에 선정되어 대학생 및 지역청년의 취·창업 통합지원 서비스 제공 등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 이번 IPP 사업에도 추가로 선정됨에 따라 앞으로 차별화된 선행 훈련을 실시하고 장기현장실습 및 일학습병행제, NCS기반 자격과정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기업과 대학의 미스 매치를 해소하고 지역 사회 청년 고용 활성화에 더욱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