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발 물러선 안철수 "가치·정체성 공유 수준에서 바른정당과 연대 가능"

중앙일보 2017.10.25 11:25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왼쪽)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하고 있다. [중앙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왼쪽)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하고 있다. [중앙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5일 바른정당과 통합론에 대해 "우리 당의 가치와 정체성이 공유되는 수준에서 연대의 가능성, 연대의 수준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당 의원총회에서 "국민의당이 우리의 가치와 정체성을 기반으로 중도개혁의 구심력을 갖춰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난 일주일간 팩트와 전망이 혼재돼 많은 통합 연대 시나리오가 오르내리고 있다"며 "국민의당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안 대표는 그러면서 "최고위원들, 국회의원들의 뜻을 모아 우리의 혁신과 승리 전략을 설계하겠다"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