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염증·여드름 잡는 ‘토킹어바웃’ 환절기 예민한 피부 보호하는 흑생강 화장품

중앙일보 2017.10.17 00:02 6면 지면보기
요즘 같이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면역력이 떨어지고 피부도 예민해지기 마련이다. 여름내 덥고 습한 날씨로 늘어난 모공과 쌓인 피지를 그대로 방치하면 염증과 트러블이 생기기 쉽다. 특히 유분과 피지 분비량이 많은 지성 피부일수록 세심한 피부 관리가 필요하다.
 
최근 흑생강으로 만든 화장품이 환절기 피부 관리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동남아시아에서 전통 민간 의약품으로 쓰여온 흑생강은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 특히 사포닌·아르기닌 등 항균 작용을 하는 성분을 다량 함유해 피부 염증과 여드름 치료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순천향대 산학협력단과 바이오시엠의 ‘흑생강 추출물을 이용한 항여드름 효능의 피부 트러블 전용 화장품 개발’ 연구 결과에 따르면 흑생강 추출물은 여드름과 염증 치료에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미백과 주름 개선에도 효능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바이오시엠은 흑생강 추출물에 각종 천연 유래 성분을 더한 ‘토킹어바웃(포어&세범) 3종 세트’(사진)를 출시했다. 항염·항여드름 효능과 함께 피지 조절, 모공 관리 효과가 있는 기능성 제품이다. ‘토킹어바웃
 
3종 세트’에는 귀리잎 추출물, 화이트윌로 껍질 추출물 등 모공 수축에 효과적인 각종 성분이 들어 있어 트러블 케어와 모공 관리를 동시에 할 수 있다. 천연 유래 성분으로만 구성돼 환절기 건조한 날씨에 예민해진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토너·에멀전·세럼 순으로 적당량을 손에 덜어 얼굴 전체에 바른 뒤 충분히 흡수시켜 사용하는 것이 좋다.
 
한진 기자 jinnylam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