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감짤]이용호 의원 “소방청 도끼는 금도끼”

중앙일보 2017.10.16 13:25
16일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 중앙119구조단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방청 국정감사에서 국민의당 이용호 의원이 소방도끼를 들고 질의하고 있다. [뉴스1]

16일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 중앙119구조단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방청 국정감사에서 국민의당 이용호 의원이 소방도끼를 들고 질의하고 있다. [뉴스1]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이용호 의원 15일 국정감사에서 중앙119구조본부가 구입한 필수장비 실구매가가 시중가에 비해 2~3배 높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이 소방청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만능 도끼는 시중가 11만1000원짜리를 구조본부는 23만9000원에 구입했다. 시중가 8만8000원 랜턴도 구조본부는 16만1000원에 구매했다.  
 
 이 의원은 소방청의 장비구매 가격이 높은 이유를 인력부족 때문으로 분석했다. 중앙119구조본부 내 예산액 결정 절차나 통일된 장비구매 기준이 없다보니 담당자가 알아본 가격으로 예산액을 결정하는 상황이다. 소방청은 장비 930종을 관리하고 있지만 장비 담당자는 13명에 그친다. 경찰청 장비 담당은 151명, 해경 85명이다.  
119화학구조센터 필수장비 구매단가 시중 가격 비교 현황. 단위는 천원. 2017년 10월 7일 기준.[사진 이용호 의원실]

119화학구조센터 필수장비 구매단가 시중 가격 비교 현황. 단위는 천원. 2017년 10월 7일 기준.[사진 이용호 의원실]

 
 경향신문 기자 출신인 이 의원은 국무총리 비서실 공보비서관과 국회사무처 홍보기획관을 거쳐 지난 2016년 20대 총선에서 전북 남원시임실군순창군에서 당선됐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