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상기 법무부 장관 "MB, 혐의 확인되면 수사 대상"

중앙일보 2017.10.16 11:25
박상기 법무부장관 [연합뉴스]

박상기 법무부장관 [연합뉴스]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의 정치개입 의혹과 관련해 이 전 대통령도 수사대상이 될 수 있다고 16일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법무부 국정감사에서 이 전 대통령도 혐의가 확인되거나 증거가 나온다면 수사대상이 될 수 있느냐는 노회찬 정의당 의원의 질의에 "수사대상에서 제외하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또 박 장관은 이 전 대통령과 원세훈 전 원장이 공범이라고 보느냐는 질문에 "구체적 혐의로서 수사 단서가 발견된다면 최대한 수사를 진행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범죄 혐의가 드러나면 검찰이 적절히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해당 수사는 정치 보복이 아니라 드러난 팩트에 대한 수사에 해당한다며 관련 사건 조사에 대한 검찰의 별도 가이드라인은 없다고 답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