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감짤] 정유섭 "탈원전? 김연아에게 쇼트트랙 하라면 되나?"

중앙일보 2017.10.12 14:59
자유한국당 정유섭 의원. [중앙포토]

자유한국당 정유섭 의원. [중앙포토]

자유한국당 정유섭 의원이 12일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김연아 선수에게 피겨 하지 말고 쇼트트랙을 하라면 얘기가 되느냐"며 탈원전을 꼬집었다.  
 
정 의원은 "외국에서도 한국 원전을 최고 기술로 인정하는 마당에 탈원전 정책을 추진하는 현실을 이해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또 정 의원은 "(태양광이) 원전을 대체하면 서울시 면적의 9배만큼 산림을 훼손해야 한다. 한국이 제일 잘하는 것(원전)을 폄하하지 말라"고 덧붙였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뉴스1]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뉴스1]

이에 대해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그건 오해다. 원전 기술을 폄하한 적이 없다"면서 "국익에 도움이 되고 리스크가 관리되면 발 벗고 나서 수출을 지원할 것"이라고 반박했다.
 
한국당은 "자료 제출을 요구했는데 어젯밤 10시 넘어 무더기로 제출했다. 국감을 방해하고 물 먹이려는 짓"이라며 산업부의 자료 제출 부실을 따지기도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