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준PO 3차전] 나성범도 터졌다...홈런 3방으로 앞선 NC

중앙일보 2017.10.11 20:53
NC 나성범 달아나는 투런 홈런   (창원=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11일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 NC다이노스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에서 5회말 무사 1루 상황, NC 나성범이 투런 홈런을 치고 베이스를 돌고 있다. 2017.10.11       jjaeck9@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NC 나성범 달아나는 투런 홈런 (창원=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11일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 NC다이노스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에서 5회말 무사 1루 상황, NC 나성범이 투런 홈런을 치고 베이스를 돌고 있다. 2017.10.11 jjaeck9@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나성범까지 터졌다.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홈런포가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나성범은 11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준플레이오프(준PO·5전 3승제) 3차전에서 5-4로 앞선 5회말 무사 1루에서 롯데 두 번째 투수 김원중을 상대로 좌중간 담장을 넘는 투런포를 터뜨렸다.
 
나성범은 2구째 시속 144㎞짜리 직구를 잘 밀어쳐 홈런을 만들어냈다. 
 
 
NC는 1회 스크럭스에 이어, 3회 노진혁, 그리고 5회 나성범의 홈런이 터졌다. 홈런 세 방 모두 2점 홈런이다. 
 
홈런으로만 6점을 낸 NC는 6회 초 현재 롯데에 10-4로 앞서고 있다. 
 
창원=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