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칠레 북부서 규모 6.3 지진…쓰나미 경고는 아직 없어

중앙일보 2017.10.10 16:11
[사진 USGS]

[사진 USGS]

칠레 북부에서 10일(현지시간) 오전 6시 32분 규모 6.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진앙은 북부 도시 아리카에서 동쪽으로 73km 떨어진 지점이며 진원의 깊이는 82.4km다. 태평양쓰나미경고센터는 이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경고는 아직 울리지 않았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