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상민 "70억 빚 90% 갚았다…올해 안에 모두 끝낼 것"

중앙일보 2017.10.10 15:09
tvN '명단공개 2017' 캡처

tvN '명단공개 2017' 캡처

개그맨 신동엽이 빚 청산 스타 1위에 올랐다. 가수 이상민은 70억 빚 중 90%를 갚았다고 밝혔다.  
 
9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 2017'에서는 빛의 속도로 빚을 갚은 스타 순위를 공개했다.  
 
1위는 신동엽이 차지했다. 신동엽은 2005년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시작했지만, 보증 문제로 실패했다. 이어 다이어트 신발 사업도 망하면서 빚을 안게 됐다. 그러나 그는 SNL을 시작으로 다시 일어서 수입억의 빚을 모두 갚았다.  
 
2위는 백종원이 이름을 올렸다. 과거 주식투자로 빚이 있던 백종원은 쌈밥집과 대패 삼겹살 등을 개발하며 대박을 터뜨려 요식업계 대부가 됐다.
 
3위는 이상민이 차지했다. 룰라로 승승장구하던 이상민은 사업이 연쇄 실패하면서 약 69억원의 빚을 지게 됐다. 지금 그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열심히 빚을 갚고 있다.  
 
이상민은 "(빚이) 얼마 안 남았다"면서 "올해 안에 남은 빚을 모두 청산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