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K 최정, 포스트시즌 최다 사구 신기록

중앙일보 2017.10.05 15:08
SK 최정 역전 만루 홈런 '역시 홈런왕'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13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인천 SK 와이번스와 광주 KIA 타이거즈의 경기. 7회말 SK 공격 2사 만루 상황에서 SK 최정이 좌익수 뒤 홈런을 친 뒤 손을 들어 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점수는 SK가 3점 앞선 13-10. 2017.9.13   tomato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K 최정 역전 만루 홈런 '역시 홈런왕'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13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인천 SK 와이번스와 광주 KIA 타이거즈의 경기. 7회말 SK 공격 2사 만루 상황에서 SK 최정이 좌익수 뒤 홈런을 친 뒤 손을 들어 올리며 기뻐하고 있다. 점수는 SK가 3점 앞선 13-10. 2017.9.13 tomato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최정(30·SK)이 포스트시즌 최다 몸맞는공 신기록을 세웠다.
 
최정은 5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NC와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 3회 초 두 번째 타석에서 NC 선발 제프 맨쉽의 공에 맞았다. 최정의 포스트시즌 통산 13번째 사구. 이로써 최정은 박석민(NC·12개)을 제치고 PS 통산 최다 몸맞는공 기록(준플레이오프 2개, 플레이오프 5개, 한국시리즈 5개)을 세웠다. 2005년 SK에 입단한 최정은 203개의 공을 맞아 정규시즌 최다 사구 기록도 갖고 있다.
 
창원=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