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8.2 부동산 대책 걱정 없다… 규제 영향 안 받는 '양주 이안' 투자 관심

중앙일보 2017.09.26 14:26
정부의 부동산 대책 발표가 지속되며 규제가 나날이 강화되고 있다. 최근 정부가 서울 전역 및 경기 일부 지역을 투기과열지구로 지정한 가운데 직접적인 규제 영향권에서 벗어난 ‘비규제지역’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수도권 대부분 강도 높은 부동산 규제로 분양 시장 위축
교통망 확충으로 서울 접근성 높아지고, 분양가도 합리적인 '양주 이안' 인기

투기과열지역으로 지정된 곳에서는 청약요건 강화, 전매제한강화, 중도금대출보증 강화(1인당 2건→세대당 2건), 양도세 강화, 대출규제(LTV·DTI 40%) 등을 받게 된다.
 
대부분의 수도권 주요지역이 규제대상으로 포함되면서 분양시장은 물론 매매시장까지 급격히 위축되고 있는 가운데, 서울과 접근성은 뛰어나면서 규제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양주 지역이 반사이익을 누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양주시는 정부의 고강도 규제를 피한 비규제지역이면서, 광역 교통망 확충으로 서울 접근성은 뛰어나 서울 및 수도권에서 눈을 돌리는 수요자들의 발길을 붙잡는다.
 
그 중에서도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오산리 일대에 들어서는 ‘양주 이안’ 아파트는 합리적인 분양가와 대단지 프리미엄 등을 누릴 수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양주 이안’은 3.3㎡ 당 500만원 대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된다. 인근에 위치한 양주신도시 내 아파트가 3.3㎡ 1,000만원선에 거래되고 있는 점을 감안하면 매우 저렴한 가격이다.
 
이렇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할 수 있는 이유는 이 단지가 지역주택조합 아파트이기 때문이다.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는 조합원들이 직접 토지를 매입하고 시공사를 선정해 아파트를 짓게 하는 방식이라 토지 매입에 따른 금융비용과 각종 부대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분양가로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는 등의 장점이 있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내 유치원이 조성되는 ‘양주 이안’은 반경 2km 이내에 연곡초, 가납초, 백석초, 조양중, 백석중, 백석고 등이 위치한다. 뿐만 아니라 인근 광석택지개발지구 내 초·중·고교 신설도 예정되어 있어 교육 환경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홍죽 일반산업단지, 검준 일반산업단지, 은남 일반산업단지 등 대규모 첨단 산업단지가 인접해 배후수요가 풍부한 점과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예정), LG패션 복합단지 등과 양주문화예술회관, 양주시립도서관, 백석생활체육공원이 자리하여 쇼핑과 문화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교통 여건도 좋다. 지하철 1호선 양주역까지 5분 거리(7km)이며 39번 국지도 도로 확장 공사로(2018년 말 계통 예정) 현재 20분 걸리는 외곽순환고속도로 송추 나들목까지 향후 10분 이내로 진입이 가능해진다. 또한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광석 나들목이 2018년 개통 예정이어서(일부구간 현재 개통) 주변 교통 환경이 상당히 편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지하 1층∼지상 25층 25개동, 총 1,572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되는 ‘양주 이안’은 대단지에 걸맞는 특화 시설도 단지 곳곳 조성할 계획이다. 선큰가든이 있는 고품격 커뮤니티센터에는 입주민을 위한 다양한 시설이 배치될 예정이며, 단지 내 휘트니스광장, 그린광장, 어린이놀이터, 쉼터 등 테마가 있는 조경 시설도 들어선다.
 
조합원 모집 75%를 돌파하여 착공을 눈앞에 두고 있는 ‘양주 이안’은 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59~84m²의 중소형 평형 위주 구성과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공급가가 부각되면서 내 집 마련을 계획 중인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양주 이안’의 주택홍보관은 의정부시 의정부동 532번지에 조성돼 있으며, 사전 방문 예약제로 운영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