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성대, 행복기숙사 착공··· 326명 머무를 지상 7층 시설, 내년말 완공

중앙일보 2017.09.26 14:11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는 25일 한성대 교내에 행복(공공)기숙사 착공식을 열었다. 지하 2층 지상 7층 총 면적 6,771.9㎡의 2인실 162개, 1인실 2개로 총 326명을 수용하는 시설로 독서실, 세탁실, 공동취사장, 휴게실, 매점과 체육시설로는 라켓볼, 탁구장, 체력단련실 등을 포함한 최신식 기숙사로 완공은 2018년 12월 예정이다.
 

2018 12월 완공예정, 총 326명 수용
지하 2층 지상 7층 총 면적 6,771.9㎡의 2인실 162개, 1인실 2개
독서실, 세탁실, 공동취사장, 휴게실, 매점, 라켓볼, 탁구장, 체력단련실

한성대 행복(공공)기숙사 조감도

한성대 행복(공공)기숙사 조감도

이날 행사에는 이종훈(한성학원) 이사장, 한성학원 이사, 이상한 총장, 유승희 성북구 국회의원, 김일영, 송대식 성북구의원, 안국영 대학 총동문회장, 곽성학 대학원 총동문회장, 삼선동 지역대표 및 한성대 기부자와 보직교수, 직원대표, 학생대표, 사학진흥재단 관계자, 공사관계자 등이 함께 참석 했다.  
 
행복(공공)기숙사 착공식 테이프 커팅 왼쪽에서 아홉 번째 유승희 성북구 국회의원, 다음 이종훈 이사장, 다음 이상한 총장

행복(공공)기숙사 착공식 테이프 커팅 왼쪽에서 아홉 번째 유승희 성북구 국회의원, 다음 이종훈 이사장, 다음 이상한 총장

행사는 군장종합건설 현장 소장의 기숙사 공사 개요를 시작으로 이상한 총장,  이종훈 이사장의 기념사와, 유승희 국회의원의 축사, 마지막으로 사학진흥재단 사무총장 겸 공공기숙사유한회사 김규호 대표의 축사로 이어졌다.
 
이상한 총장은 “오늘 행사에 참석하신 내 · 외빈들게 감사드리고 사학진흥 재단과 공동으로 기숙사를 건립, 운영하게 되어 기쁘며 지방학생과 유학생들에게 저렴한 금액으로 안정된 주거복지와 교육환경을 제공하게 되었습니다. 방중에는 중·고등학생들의 방중 활동도 지원할 계획입니다. 특히 이번 기숙사 건축을 통해 한성대 학생들에게 좋은 교육환경을 제공 할 수 있는 것은 지역사회와 공공기관들의 협력과 도움으로 이루어진 것으로 더욱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기념사를 전했다.    
 
유승희 성북구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한성대 교내에 좋은 위치에 기숙사가 신축되게 되어 축하드리며, 이번 기숙사는 장기 공적자금을 통해 기숙사를 짓는 좋은 일이고, 공적자금을 좋은 사업 방식을 통해 학생들을 교육하고 안정된 교육환경과 주거환경을 제공하는데 사용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고 전하며, 건설사는 안전한 공사를 통해 좋은 건축을 부탁드린다고” 축사를 마쳤다.    
 
한편 한성대는 기숙사 신축을 통해 학생들에게 기존의 시설보다 향상된 교육환경과 안정되고 편안한 주거환경의 기숙사 제공을 통해 지방학생들과 외국인 유학생들의 만족도 향상뿐만 아니라 학습만족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 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