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하철 4호선 한대앞역서 청소노동자 열차 치여 숨져

중앙일보 2017.09.10 23:17
지하철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연합뉴스]

지하철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연합뉴스]

지하철 청소노동자가 열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10일 오후 8시 25분쯤 경기도 안산시 지하철 4호선 한대앞역 당고개행 선로에서 역사 내 청소노동자 A(60)씨가 승강장에 진입하는 열차에 치여 숨졌다.
 
당시 사고는 기관사가 "사람을 친 것 같다"라며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역사 내 청소를 담당하는 하청업체 직원으로 알려졌는데, 당시 일을 하던 중이었는지 등 어떤 상황이었는지는 파악되지 않았다"며 "시신을 수습한 뒤 사건을 국토부 철도사법특별경찰대에 인계했다"고 설명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