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만리장성 올라갔다가 논란 일어난 헐리웃 배우

중앙일보 2017.09.04 19:00
[사진 톰 홀랜드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톰 홀랜드 인스타그램 캡처]

역대 최연소 '스파이더맨' 역을 맡은 헐리웃 배우 톰 홀랜드가 중국 만리장성에서 인증샷을 찍었다가 논란에 휩싸였다.
 
톰 홀랜드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꿈이 이뤄졌다. 늘 만리장성에 오고 싶었고, 역시 기대했던 대로다.(Dream come true. Always wanted to visit the wall and it lived up to every expectation"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논란이 된 부분은 톰 홀랜드가 만리장성 위에 올라탄 데서 나왔다. 이를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톰 홀랜드가 성벽 위에 올라가지 말라는 안내문구를 무시했다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한편 톰 홀랜드는 영화 '스파이더맨 홈커밍' 중국 투어 중이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