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도루-20홈런' 롯데 손아섭, 프로야구 8월 MVP

중앙일보 2017.09.04 16:45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외야수 손아섭이 8월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넥센 히어로즈전이 4일 부산사직구장에서 진행됐다. 롯데 손아섭이 8회말 1사 우중간 적시타를 치고 전력질주 하고 있다.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넥센 히어로즈전이 4일 부산사직구장에서 진행됐다. 롯데 손아섭이 8회말 1사 우중간 적시타를 치고 전력질주 하고 있다.

손아섭은 3일 실시된 KBO리그 출입기자단 투표에서 27표 중 11표(41%)를 얻어 8표를 획득한 팀 동료 이대호를 3표 차로 따돌렸다. 손아섭은 2013년 8월 이후 4년 만에 월간 MVP를 수상하게 됐다.
  
손아섭은 8월 한 달 동안 팀이 치른 27경기에 모두 출장해 9홈런과 10도루를 기록하며 월간 홈런 공동 2위와 도루 1위에 올랐다. 8월 24일 사직 LG 트윈스전부터 27일 사직 넥센 히어로즈전까지 4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 올렸다. 8월 27일 넥센전에서는 개인 통산 처음으로 20홈런-20도루를 달성했다. 또 월간 득점 1위(33득점), 안타 2위(39안타), 장타율 3위(0.670), 타점 공동 4위(24타점) 등 타격 대부분 부문에서 상위권에 올랐다.
 
손아섭은 "좋은 선수들이 많은데 MVP로 선정해줘서 정말 감사하다"며 "9월에도 좋은 활약으로 팀이 더 높은 곳을 향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월간 MVP 상금은 200만원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