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靑, 트럼프 트윗에 "전쟁 되풀이 할 수 없어…평화 통한 한반도 비핵화 포기 안해"

중앙일보 2017.09.04 00:40
청와대 [중앙포토]

청와대 [중앙포토]

청와대는 3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북한 6차 핵실험 관련 트위터 글에 대해 "우리는 동맹국들과 함께 평화를 통한 한반도의 비핵화를 포기하지 않고 추구해 나갈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청와대는 공식 입장을 통해 "한국은 동족상잔의 전쟁을 직접 체험한 국가"라며 "또 다시 이 땅에서 전쟁의 참화를 되풀이할 수는 없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미 양국은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에 대응해 국제사회와 함께 최대한의 강력한 제재와 압박을 가한다는 일치되고 확고한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아울러 "한·미 양국은 이러한 제재와 압박을 통해 북한으로 하여금 대화의 장으로 나오도록 한다는데도 인식을 같이하고 있으며, 지난 6∼7월 한·미 정상회담을 비롯한 다양한 계기에 확인해 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트위터 캡처]

[트럼프 트위터 캡처]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3일 오후 8시30분(미국 현지 오전 7시30분)쯤 자신의 트위터에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해 "북한이 중요한 핵실험을 했다.
 
그들의 말과 행동은 여전히 미국에 적대적이고 위험하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트위터에 "내가 한국에 말했듯, 한국은 북한에 대한 유화적 발언이 효과가 없을 것이라는 점을 알아가고 있다. 한국은 그저 하나만 안다"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