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년형 SM3’ 출시…가격은 1570만~2040만원(가솔린)

중앙일보 2017.09.03 15:52 경제 4면 지면보기
 르노삼성자동차는 ‘2018년형 SM3’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을 강화했다는 게 르노삼성의 설명이다.
 2018년형 SM3는 준중형 세단 시장에서 실수요가 가장 많은 SEㆍLE 트림을 중심으로 실용적인 사양을 대거 추가했다.
 
2018년식 SM3. [사진 르노삼성차]

2018년식 SM3. [사진 르노삼성차]

1.6GTe 가솔린 SE 트림에는 프리미엄 오디오 알카미스 3D 사운드 시스템을 추가하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스마트 카드키와 하이패스 단말기ㆍ전자식 룸미러를 기본 장착했다. 또  17인치 그레이 투톤(tow-tone) 알로이 휠을 옵션 사항으로 적용했다.
 
 1.6GTe 가솔린 LE 트림에는 가죽시트와 운전석 파워시트를 기본 적용했다. 동급 2000만원 이하 트림 중에선 이 차가 유일하다. 또 동급 유일의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E-PKB)를 추가했다.
 
2018년형 SM3의 가격은 가솔린 기준 ▶PE 트림 1570만원▶SE 트림 1750만원▶LE 트림 1910만원▶RE 트림 2040만원이다. 디젤은 LE 트림 2130만원이다.
 
2018년식 SM3. [사진 르노삼성차]

2018년식 SM3. [사진 르노삼성차]

신문철 르노삼성 영업본부장은 “이번 2018년형 SM3는 실용성과 가성비를 크게 끌어올렸다”며 “준중형의 경제성과 세단의 안락함을 원하는 분들이 더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해용 기자 sohn.y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