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북한 조선중앙TV “3시30분 중대보도 예정”

중앙일보 2017.09.03 14:39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핵무기연구소를 현지지도했다고 3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김 위원장 뒤에 세워둔 안내판에 북한의 ICBM급 장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화성-14형'의 '핵탄두(수소탄)'이라고 적혀있다. [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핵무기연구소를 현지지도했다고 3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김 위원장 뒤에 세워둔 안내판에 북한의 ICBM급 장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화성-14형'의 '핵탄두(수소탄)'이라고 적혀있다. [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TV가 오늘 오후 3시 30분에 중대 보도를 예고했다.

 
 3일 국방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 36분경 풍계리 일대에서 핵실험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북한에서 곧 중대 보도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해졌다.  
 
 앞서 북한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새로 제작한 대륙간탄도로켓(ICBM)에 장착할 수소탄을 개발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보도된 화면에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 뒤에 세워둔 안내판에 북한의 ICBM급 장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화성-14형’의 ‘핵탄두(수소탄)’이라는 글자가 붉은 색으로 적혔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