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지, 화보 촬영 현장서 '토끼눈' 되게 한 사건

중앙일보 2017.08.23 16:00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계정]

[사진 수지 인스타그램 계정]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촬영 중 사고를 목격한 순간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23일 수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쿵!!! 촬영 중 앞에서 가벼운 접촉사고가 있었다. 나름 좀 소리가 컸는데.. 바로 별거 아니라며 각자 제 갈 길을 가더라"며 "이 사진은 한껏 포즈를 취하는 도중 '쿵' 소리에 놀란 순간이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지는 깜짝 놀란 표정을 하고 사고 현장을 바라보고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글 오랜만에 길게 써줘서 고마워요" "놀란 모습이 마치 토끼 같다" "다치지 않아서 다행이다"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수지는 9월 방영되는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 출연할 예정이다.
 
정우영 인턴기자 chung.woo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