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이영애, K-9 사고 희생 유족·장병에 위로금 전달

중앙일보 2017.08.23 09:29
배우 이영애. [중앙포토]

배우 이영애. [중앙포토]

 
배우 이영애가 지난 18일 K-9 포사격 훈련 중 사고로 순직한 장병의 유가족과 부상 장병에게 위로금을 전달했다.
 
23일 육군에 따르면 이영애는 지난 21일 희생 장병들을 위한 위로금을 재단법인 육군부사관학교 발전기금에 기탁하며 이번 사고로 순직하거나 부상을 입은 장병과 가족에게 위로와 격려를 전해줄 것을 부탁했다고 밝혔다.
 
쌍둥이 남매의 어머니이기도 한 이영애는 순직한 故 이태균 상사가 생후 18개월 된 갓난아이를 두고 순직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기부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면서 이영애는 아이들이 더 안전하게 자랄 수 있는 나라, 부모가 안심할 수 있는 군이 되기를 바라는 어머니 마음으로 기부하게 됐다고 육군을 통해 전했다.
 
또 이영애는 이 상사의 아들 대학 졸업까지 학비 전액을 육군부사관학교 발전기금을 통해 지원하겠다는 뜻도 피력했다.
 
이와 별도로 육군은 사고 희생자와 유족을 돕기 위해 육군본부를 중심으로 모금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모금된 성금은 육군 장병의 위로 뜻을 담아 희생 장병들의 가족에게 직접 전달될 예정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