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재 청와대 홈페이지서 가장 많은 추천을 얻고 있는 청원

중앙일보 2017.08.23 01:53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23일 오전 1시 기준 해당 메뉴에는 290개의 청원이 게시됐다. 각 청원 글은 게시된 후 일정 기간 국민들로부터 동의를 받을 수 있도록 돼 있다. 
 
1시 현재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청원은 "기간제 교사의 정규직화를 반대합니다"라는 글로 5075명의 동의를 얻은 상태다. 해당 청원은 19일에 게시됐으며 남은 청원 기간은 25일이다.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임용 준비생이라 밝힌 A씨는 "기간제 교사의 정규직화를 반대합니다"라는 글에서 "수년 간 임용을 준비하는 수험생으로서 여러 기회비용을 포기하고 오로지 교단에 서서 아이들에게 지식을 제대로 가르치겠다는 신념으로 공부해왔다"며 "그런데 기간제가 정규직화 되는 것이 거의 확정적으로 되는 것 같아 상대적 허탈감을 느낀다"며 이같이 말했다.  
 
A씨는 또 사대와 교대 폐지 의견이 나오는 것에 대해 "교육의 질을 생각해달라"며 "기간제와 임용고시 준비생은 처음부터 선택이 달랐고 결국 어려운 환경에서 자란 아이들은 지금과 같은 임용고시를 통해 채용된 교사들로부터 양질의 교육을 제공받을 수 없게 된다"고 주장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