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빅뱅 G-Dragon이 디자인했다, 이어폰 'PMO PRO IN EAR' 출시

중앙일보 2017.08.21 11:27
“이어폰을 통해 팬들과 음악적 교감을 하고 싶습니다”
 
빅뱅의 리더 G-Dragon이 직접 디자인인한 이어폰이 나온다.
 
그룹 빅뱅의 리더 G-Dragon(권지용, 29)이 론칭한 패션브랜드 ‘피스마이너스원’은 오는 24일, 기존 패션 위주의 상품 이외에 이어폰 'PMO PRO IN EAR'을 한국에 론칭해 새로운 시도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될 제품들은 G-Dragon의 세련된 이미지를 닮은 트렌디하고 패셔너블한 콘셉과 느낌을 G-Dragon이 직접 디자인한 이어폰에 옮겨 담았다. 심플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고음질 이어폰은 사운드와 디자인, 기능면까지 모두 놓치지 않았다.
 
G-Dragon은 “이어폰을 통해 보다 많은 팬들이 저의 음악세계를 이해하고, 음악과 이어폰을 통해 팬들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저의 생각과 가치관을 담아 디자인한 이번 제품이 전세계 팬들에게 작은 보답이 되었으면 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브랜드 관계자는 “이 제품을 통해 팬들과의 음악적 교감을 하고 싶다는 G-Dragon의 바람에 따라 음악 애호가들을 위한 이어폰 ‘PMO PRO IN EAR’를 통해 음악적 감동뿐만 아니라 패션스타일까지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이번 출시될 제품들은 오는 8월 24일부터 체험형 가전 전문점인 일렉트로마트에서 정식 오픈 할 예정이며 한정수량으로 판매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