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광화문광장 길이 300m 봅슬레이 워터슬라이드 타러가자!

중앙일보 2017.08.19 14:46
첫 번째 탑승객인 김도윤(11세)양이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 참가해 워터슬라이드를 타기 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첫 번째 탑승객인 김도윤(11세)양이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 참가해 워터슬라이드를 타기 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임현동 기자

6개월 앞으로 다가온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알리기 위해 서울시와 강원도는 19일과 20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길이 300m, 높이 22m의 ‘도심 속 봅슬레이 워터슬라이드’를 설치 운영한다. 티켓은 온라인 사전예약과 현장발부로 각각 3000장씩 배포한다. 이용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까지이다. 첫 번째 탑승자인 김도윤(11세) 양은 “제일 먼저 타게 되어 기쁘다. 그런데 위에 올라와 보니 너무 높아 긴장되고 떨린다”고 말했다.  
한 시민이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있다. 임현동 기자

한 시민이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있다. 임현동 기자

한 시민이 길이 300m, 높이 22m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내려가다 넘어지고 있다. 임현동 기자

한 시민이 길이 300m, 높이 22m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내려가다 넘어지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길이 300m, 높이 22m 워터슬라이드 전경. 임현동 기자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길이 300m, 높이 22m 워터슬라이드 전경. 임현동 기자

 
시민들이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공기 의자에 앉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시민들이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공기 의자에 앉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푸드트럭들이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푸드트럭들이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시민들이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 잔디밭에서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공연을 즐기고 있다.  임현동 기자

시민들이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 잔디밭에서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공연을 즐기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오후 많은 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오후 많은 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 참가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늦은 시간까지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있다. 워터슬라이드는 오후 10시까지 운영한다. 임현동 기자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늦은 시간까지 2018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도심 속 봅슬레이’ 행사에서 워터슬라이드를 타고 있다. 워터슬라이드는 오후 10시까지 운영한다. 임현동 기자

워터슬라이드 주변에는 어린이를 위한 키즈 풀과 탈의실, 물품보관실, 그늘막, 선베드도 설치되어 있다. 오후 6시 광화문광장 북쪽 특설무대에서는 19일 걸 그룹 EXID와 DJ 구준엽, 20일 여자친구, 블락비 등이 공연을 펼친다.
 
임현동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