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여대, 후기 학위수여식 열어 ···619명이 받았다

중앙일보 2017.08.18 17:50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는 18일 오전 11시 서울 노원구 교내 대강당에서 제53회 후기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는 박사 7명, 석사 63명, 학사 549명이 학위를 받았다. 재학 중 최다학점(176학점)을 이수한 조유선(식품공학과 12) 학생과 117만점의 캠퍼스 마일리지를 취득한 성가람(경영학과 13) 학생은 특별상을 수상했다. 총장이 인증하는 ‘아너스 스튜던트(Honors Student)'로는 박은미(경영학과 11) 학생이 선정됐다. 아너스 스튜던트는 서울여자대학교의 아너스 프로그램(Honors Program)을 이수한 학생으로 지적 통찰력, 의사소통능력, 윤리의식, 인문학적 감수성을 갖춘 핵심인재를 일컫는다.  
 
전혜정 총장은 학위수여식에서 “졸업생 여러분이 지난 4년간 수십 번의 시험과 과제를 위해 밤을 새운 날들은 자신의 역량을 키우기 위해 땀과 노력으로 이겨낸 시간”이라며 “그 모든 과정을 끝내고 받게 되는 졸업장은 앞으로 어떠한 역경을 만나더라도 그 역경을 이겨낼 힘이 자신 안에 있다는 것을 상기시켜 줄 것”이라고 격려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