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샤이니 온유, 클럽서 성추행 혐의로 입건

중앙일보 2017.08.12 17:09
샤이니 온유. [중앙포토]

샤이니 온유. [중앙포토]

그룹 샤이니 소속 온유(28ㆍ이진기)가 성추행 혐의로 입건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2일 강제추행 혐의로 온유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온유는 이날 오전 7시 10분쯤 서울 강남의 한 유명 클럽에서 여성의 신체 일부를 만진 혐의로 112에 신고돼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온유가 무대 위에 있던 한 20대 여성의 신체 부위를 두 차례 만졌고, 피해 여성이 동행한 남성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려 신고했다.
 
온유를 비롯해 목격자와 피해 여성은 아침 9시부터 5시간 가량 경찰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온유는 경찰에서 “친구들과 술을 마시러 클럽에 갔다”면서도 범행 상황에 대해서는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사를 진행한 후 혐의 입증을 거쳐 다음주 검찰에 해당 사건을 송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온유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확인해본 결과 “현재 사실관계 확인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