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술 취해 지구대 주차장에 누운 50대, 순찰차 치여 부상

중앙일보 2017.08.05 08:10
광주 북구 신안동 역전지구대[사진 다음로드뷰]

광주 북구 신안동 역전지구대[사진 다음로드뷰]

술에 취해 지구대 주차장 바닥에 누워 있던 50대 남성이 순찰을 마치고 돌아오던 순찰차에 치여 다쳤다.

 
 5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50분께 광주 북구 신안동 역전지구대 주차장에서 유모(56)씨가 순찰차에 치였다. 유씨는 턱에 골절상을 입고 인근 대학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순찰을 마치고 돌아오던 경찰관이 주차장 입구에 누워 있던 유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하고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