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아이스하키, 체코 명문 스파르타 프라하에 2-1 승

중앙일보 2017.08.03 13:17
한국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3일 체코 프라하에서 명문 스파르타 프라하에 2-1로 승리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3일 체코 프라하에서 명문 스파르타 프라하에 2-1로 승리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남자아이스하키가 체코 명문 스파르타 프라하를 꺾었다.
 
백지선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3일(한국시간) 체코 프라하에서 열린 2017 몽필드컵 1차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스파르타 프라하를 2-1로 눌렀다. 한국은 1-1로 맞선 연장 피리어드 2분 35초에 터진 김기성(안양 한라)의 결승골에 힘입어 승리했다.
 
지난달 27일 출국한 대표팀은 여름 전지훈련 첫 기착지인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치른 KHL(러시아대륙간아이스하키리그) 소속 어드미럴 블라디보스톡과의 2차례 평가전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 지난달 29일 1차전에서 김원준, 조민호(이상 안양 한라), 신상훈(상무)의 릴레이 골로 잡은 3-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3-5로 역전패했다. 지난달 30일 2차전에서는 이영준(대명)과 이총현(연세대)이 득점포를 터트렸지만 2-3으로 석패했다.  
 
엑스트라리가팀(체코 1부리그)들이 2017~2018 시즌을 앞두고 치르는 토너먼트 대회인 2017 몽필드컵에서 한국은 체코 명문 스파르타 프라하에 기분좋은 역전승을 거뒀다.  
 
한국은 1피리어드 2분 46초 만에 페트르 쿰스타트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이후 한국은 골리 맷 달튼(안양 한라)의 선방에 힘입어 추가 실점을 내주지 않고 한 골 승부를 이어갔다.   
 
한국아이스하키대표팀 김기성이 3일 체코 스파르타 프라하와 경기에서 결승골을 터트리고 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아이스하키대표팀 김기성이 3일 체코 스파르타 프라하와 경기에서 결승골을 터트리고 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은 3피리어드가 시작하자마자 특유의 빠른 역습으로 멋진 골을 만들어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3피리어드 1분 13초에 스파르타 프라하가 한국 디펜시브존에서 턴오버를 범하자 재빠르게 공격으로 전환했다. 오펜시브존에서 잡은 3대 2 수적 우세 상황에서 조민호-안진휘로 이어진 원터치 패스를 신형윤(하이원)이 원타이머로 마무리해 상대 골 네트를 갈랐다.  
 
1-1로 맞선 승부는 연장으로 이어졌고 한국 간판 골잡이 김기성이 승부에 종지부를 찍었다. 김기성은 디펜시브존에서 퍽을 잡고 상대 문전으로 쇄도해 골리와 1대 1로 맞선 찬스에서 날카로운 스냅샷으로 결승골을 뽑아냈다.   
 
한국 아이스하키 선수들이 3일 체코 스파르타 프라하를 꺾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 아이스하키 선수들이 3일 체코 스파르타 프라하를 꺾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비록 평가전이지만 2018 평창 올림픽 본선 조별리그 A조에서 체코와 맞붙는 한국이 자신감을 얻을 수 있는 승리다. 1903년 창단한 스파르타 프라하는 2000년 이후 엑스트라리가 챔피언에 4회 등극했고, 2016 유럽챔피언스하키리그(CHL)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명문 팀이다.
 
이날 한국과의 경기에는 주축 선수 다수가 포함된 전력으로 나섰다. 선제골을 터트린 쿰스타트는 엑스트라리가 정규리그 780경기(245골 234어시스트) 출전 경력을 지닌 베테랑이다. 주장으로 나선 야로슬라브 흘링카는 체코 대표팀으로 월드챔피언십 53경기(11골 20어시스트0에 출전한 백전노장이다. 지난 시즌 팀 내 포인트 1위(50경기 20골 32어시스트)를 기록한 루카시 페흐와 올 시즌 외국인 선수로 합류한 미국 18세 대표 출신 비니 새포너리 등도 2017~2018 시즌 전력 중추를 이룰 것으로 평가되는 선수다. 한국전에서 골문을 지킨 크바차는 2017년 NHL 신인 드래프트 4라운드(117순위)에 콜로라도 애벌랜치에 지명된 유망주다.  
 
스파르타 프라하전 승리로 자신감을 높인 한국은 5일 오전 1시 2017 몽필드컵 2차전에서 지난 시즌 엑스트라리가 4강에 오른 흐라데츠 크랄로베를 상대로 2연승에 도전한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