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무성 의원 아들과 '사내 연애 중'이라는 여배우

중앙일보 2017.08.03 12:37
왼쪽부터 배우 고윤, 배우 고우리

왼쪽부터 배우 고윤, 배우 고우리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의 아들 고윤(본명 김종민·29)이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고우리(29)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3일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고우리와 고윤은 알콩달콩 사랑을 가꿔나가고 있다. 동갑내기인 두 사람 모두 웰메이드 예당 소속으로 사내 연애 중이다.
 
두 사람은 테니스 동호회에서 함께 활동하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사모임에도 같이 참여하며 애정을 표현했다고.  
 
이에 대해 소속사는 "확인해보겠다"고 말했다.
 
고우리는 지난 2009년 레인보우 멤버로 연예계 데뷔했다. 지난해 10월 팀 해체 이후 웰메이드 예당으로 이적해 배우로서 길을 걷고 있다.
 
2013년 KBS2 <아이리스2: 뉴제너레이션>으로 데뷔한 고윤은 영화 '인천상륙작전' '국제시장' 등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현재 tvN '크리미널마인드'에서 천재 이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