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 남외항 화물선서 기름 유출…2시간 만에 제거 완료

중앙일보 2017.08.02 17:21
방제작업 벌이는 해경,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연합뉴스]

방제작업 벌이는 해경,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연합뉴스]

 
2일 오후 2시 30분께 부산 남외항 N-4 묘박지에 정박 중이던 시에라리온 국적 화물선 E호(1996t)에서 선박 연료유가 유출됐다.  
 
이날 해양 오염사고는 급유선(149t)으로부터 연료를 공급받던 중 E호의 연료탱크 공기구멍으로 경유가 섞인 벙커C유가 해상으로 흐르면서 발생했다고 부산해양경찰서는 밝혔다.
 
부산해경은 경비함정, 구조정 등 선박 7척을 동원해 묘박지 인근 해상 가로 200m, 세로 500m에 퍼진 벙커C유를 2시간여 만에 모두 제거했다.
 
부산해경은 방제작업이 마무리되면 정확한 기름유출 경위와 유출량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