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군인 아내가 판 중고차에서 예광탄 70발 발견

중앙일보 2017.08.01 20:39
현역 부사관의 아내가 중고차 딜러에게 판 차량에서 K2 소총 예광탄 70발이 발견돼 군이 조사에 나섰다.
K2소총 [ 전쟁기념관 제공 ]

K2소총 [ 전쟁기념관 제공 ]

 
1일 오후 3시 20분께 경기도 오산시 차량 공업사 직원 A(45)씨가 성능검사 중이던 산타페 트렁크에서 K2 소총 예광탄 70발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 차량은 전날 오산의 중고차 딜러가 경북 구미에서 B(44·여)씨로부터 구매했다. B씨 남편은 현역 육군 상사로 확인됐다.  
 
경찰은 대공 용의점이 없다고 보고 사건을 군에 인계했다.  
 
군은 예광탄이 유출된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