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영장 사물함에 아기 보관한 부모

중앙일보 2017.08.01 19:39
어린이 요금을 지불하기 싫어 아기를 수영장 사물함에 넣어둔 채 자리를 뜬 부모가 카메라에 포착됐다.
 
[사진 SNS 캡처]

[사진 SNS 캡처]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중국의 한 수영장 사물함에 방치된 아기를 한 여성이 꺼내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매체에 따르면 시설 내에는 아이를 맡길 수 있는 탁아 시설이 있었지만 부모는 어린이 요금을 지불하기 싫어 아기를 개인 사물함에 넣어둔 채 수영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한 수영장 탈의실에서 수영복을 입은 부모와 아이 네 명이 사물함 앞에 서있는 모습이다. 주변에 있던 사람들이 사물함에 아이를 집어넣는 모습을 포착했고 뒤이어 아이의 소리가 들리자 부모를 찾아 사물함을 열어 아이를 꺼냈다. 영상은 중국의 광둥 성의 양장 시에 위치한 한 수영장 탈의실에서 촬영됐다.  
 
메트로는 해당 사건에 대해 경찰이 수사를 진행중인지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고 전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