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정 능력 상실” 비판한 추미애에, 박주선 “秋의 품위 잃은 망발 무시할 것”

중앙일보 2017.07.31 11:38
박주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이 31일 국회에서 비상대책회의를 주재했다.강정현 기자

박주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이 31일 국회에서 비상대책회의를 주재했다.강정현 기자

박주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이 31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당 관련 비판에 대해 “여당 대표로서의 품위를 잃고 자질을 의심케 하는 망발에 대해 무시하겠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오늘 추미애 대표가 또 우리 당 관련된 발언을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이날 추 대표는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국민의당 제보 조작 사건에 대해 “국민 세금이 들어가는 공당이 야바위나 깡패 집단처럼 불의를 감싸는 집단이 돼서는 안 되지 않습니까”라며 “저 당(국민의당)은 자정 능력을 상실했다”고 비판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