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석희, 박 전 대통령 관련 질문하자 송중기 “살려주십시오”

중앙일보 2017.07.27 23:09
배우 송중기가 박근혜 전 대통령과 관련해 자신이 언급된 데 해한 심경을 밝혔다.
 
2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최근 개봉한 영화 '군함도'의 주인공 배우 송중기가 스튜디오에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문화초대석 인터뷰 시간을 가졌다.
송중기

송중기

 
이날 인터뷰에서 손석희 앵커는 영화 군함도를 둘러싼 스크린 독과점문제를 비롯해 영화산업, 국제관계 등 현안과 관련해 송중기의 의견을 물어봤다.  
이어 손석희 앵커는 실제 단어를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영화를 찍을 때 뉴스에 등장했다”라며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질문도 넌지시 던졌다. 이에 송중기는 “저도 제 이름이 등장해서 깜짝 놀랐다”고 답했다.
 
그러자 손석희 앵커가 “당사자인 배우로서 뭐라고 말씀하고 싶으신가요, 답변하기 어려운 부분도 있을 텐데”라고 묻자 송중기는 “아니다. 답변하기 어려운 건 아니고요. 실제로 있었던 팩트니까요”라고 답했다. 이어 “저는 씁쓸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손석희 앵커가 “씁쓸하다는 건 알아서 해석할까요? 아니면 한 번 더 질문을 드릴까요?”라고 묻자 송중기는 “살려주십시오”라며 웃었다. 손석희 앵커는 “알아서 해석하도록 하겠습니다.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답변이었던 것 같습니다”라고 마무리 지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