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상] 이언주 '막말 사과'...어머니들 "사퇴하세요!"

중앙일보 2017.07.11 14:47
사과하는 이언주 국민의당 의원. [연합뉴스]

사과하는 이언주 국민의당 의원. [연합뉴스]

이언주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가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가리켜 "미친놈들", "그냥 동네 아줌마" 등으로 발언한 사실이 알려져 파문인 가운데, 이 의원이 사과했다.
 
이 의원은 11일 "경위가 어찌 됐든 부적절한 표현으로 상처를 받은 분이 계신다면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 의원의 사과에도 분노한 이들의 항의는 끊이지 않았다. 이 의원이 사과기자회견을 마친 후 취재진과 만나 인터뷰를 하는 도중 학교 비정규직 노조원들이 국회를 방문해 항의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
 
 
한 노조원은 이 의원에게 "아무리 사적인 대화라도 이렇게 하시면 안 된다. 사퇴하라"고 말했다.
 
이 노조원은 이어서 "정부에서도 비정규직 문제에 대해 대통령님도 심도있게 검토중이다"며 "의원님께서는 나라의 녹을 먹고 있는 의원님께서는 어떻게 이런 식의 막말을 하시냐"며 몰아붙였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