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류여해 "박근혜 전 대통령·조윤선, 전후 사진 비교…문제 있다"

중앙일보 2017.07.04 15:06
류여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연합뉴스]

류여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연합뉴스]

류여해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4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인권이 침해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류 최고위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박 전 대통령이 나올 때마다 얼굴 사진을 찍고 (과거 사진과) 비교를 하는 것은 인권적으로 분명히 문제 제기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류 최고위원은 "이 문제는 법치고, 법치가 무너지면 안 된다"며 "지금 이 부분을 지켜내지 않으면 우리 모두가 언젠가 무너진 법치 때문에 내가 피해자가 될 수 있다. 인권이라는 건 가장 중요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같은 경우에도 '전과 후' 사진이 언론에 나오는 것은 분명히 문제점이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게 보여줄 의무라고 하면 인권은 누구에게는 이렇다, 누구에게는 이렇다 잣대가 평등하지 않은 것이다. 그게 바로 역차별"이라고 강조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