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과 만난 직후 올라온 '트럼프 트윗'

중앙일보 2017.06.30 11:36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에서 열린 환영 만찬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사진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에서 열린 환영 만찬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사진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과의 첫 만남 이후 트위터를 통해 "한국 대통령과 매우 좋은 회담을 가졌다"며 소감을 전했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상견례와 부부동반 만찬을 시작으로 첫 정상회담 일정에 들어갔다.  
 
트럼프 대통령은 문 대통령과의 만찬을 마친 뒤 트위터에 "한국 대통령과 매우 좋은 회담을 방금 끝냈다"며 "북한과 새로운 무역거래를 포함해 많은 주제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사진 트위터]

[사진 트위터]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만찬 환영사에서 "문 대통령과 매우 아름답고 사랑스러운 영부인을 만나게 된 것은 큰 영광"이라고 했다.
 
이어 "우리는 오늘 밤 엄청난 대화를 나눌 것"이라며 "문 대통령이 우리 국민과 북한, 무역, 다른 일 등 일부 복잡한 문제들을 논의해온 것을 알고 있으며, 우리는 이것들을 모두 논의할 것이며, 시간이 늦어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은 아울러 문 대통령의 5·9 대선 승리에 대해 "엄청난 승리였다. 당신은 환상적인 일을 해냈다"고 축하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