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軍 장병, 훈련 중 軍 차량에 치여 숨져

중앙일보 2017.06.24 16:56
강원지역 전 부대에서 6·25 전쟁 67주년을 맞아 24일부터 1박 2일간 통일훈련을 진행중인 가운데 인제군 서화면 천도리 비득고개 인근에서 군 장병의 사망 사고가 발생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훈련을 위해 육군의 자주포가 이동 중이다. [연합뉴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훈련을 위해 육군의 자주포가 이동 중이다. [연합뉴스]

육군 모 사단의 김모(38) 상사는 이날 오전 8시 25분쯤, 이동중이던 2.5톤 군 차량에 치이는 사고를 당했다. 당시 김 상사는 도로를 통제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 상사는 사고 직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