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고 체육교사가 제자 20여 명 성희롱? 경찰 수사 착수

중앙일보 2017.06.20 11:46
전북 지역의 한 고등학교 체육교사가 여학생 20여 명을 성희롱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전북경찰청은 20일 "지난 1일 전북의 한 여고 체육교사 A씨가 수업시간에 여학생들에게 성희롱을 했다고 학부모들이 신고해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체육시간에 1학년 여학생들의 신체 일부를 더듬은 의혹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신고만 접수된 상태"라며 "사실 여부를 파악하기 위해 A씨와 학생 등을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주=김준희 기자 kim.junhe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