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우 김옥빈이 직접 밝힌 어금니가 없는 이유

중앙일보 2017.06.12 18:27
배우 김옥빈이 자신에게 어금니가 없는 이유를 직접 설명했다. TV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나면 김옥빈의 어금니 상태에 대해 묻는 시청자들이 나타나곤 했기 때문이다.  
[사진 김옥빈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김옥빈 인스타그램 캡처]

김옥빈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개월째 임플런트 이식 중입니다. 곧 끝납니다 #어금니 고만물어봐 #웃을수가없도"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김옥빈이 공개한 사진은 영화 '악녀' 제작발표회 당시 모습으로 사진 속 김옥빈에게는 어금니가 보이지 않는다.  
 
김옥빈은 왜 어금니가 없는 이유를 해명해야 했을까.  
 
최근 김옥빈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영화 '악녀'의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하지만 방송 이후 일부 네티즌들은 "김옥빈의 치아가 이상하다", "어금니가 없다"며 궁금증을 드러냈다.  
 
포털 사이트에 김옥빈을 검색하면 '어금니'가 연관검색어로 뜨기에 이르렀다. 김옥빈은 결국 어금니가 없는 사진을 게재하며 사람들의 질문에 대해 직접 설명에 나섰다.  
 
한편 김옥빈 주연의 영화 '악녀'는 지난 8일 개봉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