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상수, 김민희 세번째 영화 '그 후' 7월 6일 개봉 확정

중앙일보 2017.06.12 09:42
영화 '그 후'

영화 '그 후'

[매거진M]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세번째 영화 ‘그 후’가 7월 6일 개봉을 확정했다. 지난 달 열린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받은 작품이다. 연인임을 인정한 홍 감독과 김민희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2015)와 ‘밤의 해변에서 혼자’(3월 23일 개봉)에 이어 세번째로 호흡을 맞췄다.  
영화 '그 후'

영화 '그 후'

줄거리는 이렇다. 출판사 사장인 유부남 봉완(권해효)은 같은 회사에서 일했던 애인 창숙(김새벽)과 헤어진 직후다. 아름(김민희)은 출판사에 첫 출근해 창숙의 자리에서 일하게 된다. 봉완의 처가 회사로 찾아오면서 아름이 창숙으로 오해를 받게 되고, 하루만에 회사를 그만둘 상황에 처한다. 
홍 감독의 전작 ‘오! 수정’(2000), ‘북촌방향’(2011)에 이어 흑백 영화로 제작됐다. 버라이어티는 이 영화에 대해 “혼란과 슬픔을 표현하는 김민희만의 특별한 재능은 홍상수 감독의 최근 두 작품에서 보다 풍성하고 전면적으로 빛을 발했다”고 평했다. 김효은 기자 hyoeun@joongang.co.kr
영화 '그 후'

영화 '그 후'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