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생 헛살았다" 심진화가 폭풍 오열한 이유

중앙일보 2017.06.12 05:14
[사진 심진화 인스타그램]

[사진 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혼자 맞는 생일에 서러움을 토로했다.
 
심진화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도 없는 생일 식탁에 앉아 시무룩한 표정을 짓고 있는 자신의 사진과 함께 글을 남겼다.
 
그는 "남편이 없는 생일. 2박 3일 출장 가서 생일파티라도 해야지 했다"며 "5시 초대였는데 아무도 오지 않았다. 그냥 혼자 시작했다. 나는 괜찮다"고 씁쓸한 심경을 전했다.  
 
심진화는 이어 또 다른 사진을 게재하며 "안 온 사람들 미안하라고 나 울었다 내가 인생을 헛산 거겠지 뭐 진짜 서럽긴 하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 심진화 인스타그램]

[사진 심진화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그야말로 폭풍 오열하고 있는 심진화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를 본 남편 김원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심진화의 사진과 함께 "미안해 사랑해 여보"라고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 그는 생일파티에 방송인 장영란이 뒤늦게 참석했다고 알리며 감사함을 전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