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타들이 사랑하는 일본 일러스트레이터 초코무

중앙일보 2017.06.05 14:40
일본 일러스트레이터 초코무(33)는 일반인보다 스타들 사이에서 더 유명한 아티스트다. 소녀시대는 2013년 초코무가 그린 타투 스타킹을 신고 무대에 올랐다. 앞서 2011년 일본에서는 전국 돔 투어를 할 정도로 인기 있는 남성 아이돌 그룹 ‘에그자일’과 ‘산다이메 제이 소울 브라더스’, 그리고 아이돌 출신 가수 '아이'가 초코무 작품을 활용한 굿즈(아이돌 캐릭터 상품)를 만들면서 널리 알려졌다. 이후 국내에선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와 안경 브랜드 등과 협업했고 2016년엔 아예 ‘초코무 코스메틱’을 출시하기도 했다. 지난달 한국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협업 준비차 방한한 초코무를 만났다. 
<p class=""""""""MsoNormal"""""""">일본 일러스트레이터 초코무<span lang=""""""""EN-US"""""""">. </span>일본에서는 패션부터 초콜릿까지 수많은 브랜드와의 협업으로 유명하다<span lang=""""""""EN-US"""""""">. 2016년</span> 히로시마 리복 매장에서 윈도우 페인팅을 하고 있는 모습<span lang=""""""""EN-US"""""""">. </span></p>

일본 일러스트레이터 초코무. 일본에서는 패션부터 초콜릿까지 수많은 브랜드와의 협업으로 유명하다. 2016년 히로시마 리복 매장에서 윈도우 페인팅을 하고 있는 모습

초코무의 본명은 와타나베 유카(渡辺 ゆか)다. 2009년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기 시작하면서 초코무란 예명으로 바꿨다. 한 친구가 커피 대신 초콜릿 음료를 많이 마시는 그의 모습이 "스파이크 리의 영화 ‘클라커스’ 속 주인공과 닮았다"며 영화 속 장면을 보여줬는데 그 배우가 마시던 초콜릿 음료 이름이 ‘초코무’였다. 초코무는 “본명인 유카로 잠시 활동했을 때보다 사람들이 더 쉽게 기억하는 걸 보고 아예 이름을 바꿨다”고 말했다.
소녀시대는 '아이 갓 어 보이'(2013년) 활동시 초코무 일러스트가 들어간 타투 스타킹을 신었다.

소녀시대는 '아이 갓 어 보이'(2013년) 활동시 초코무 일러스트가 들어간 타투 스타킹을 신었다.

<span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11.0pt;""""""" line-height:107%;font-family:"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mso-bidi-theme-font:minor-bidi;="""""""""""""" 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ko;mso-bidi-language:ar-sa"="""""""""""""">갭과 협업으로만든 티셔츠<span lang=""""""""EN-US"""""""">(2015).</span></span>

갭과 협업으로만든 티셔츠(2015).

이름보다 이력은 더 독특하다. 갭·리복·닥터마틴같은 패션 브랜드부터 시계 카시오, 초콜릿 다스까지 지금 일본에서 가장 많은 협업을 하는 아티스트인데 정작 미술을 제대로 공부한 적은 없다. 굳이 관련된 걸 찾자면 8년간 취미로 배운 서예가 전부다. 
일러스트레이터가 되기 전엔 교토에서 옷 가게 점원으로 일했다. 정말 우연한 기회에 일러스트레이터가 됐다. 2008년 무작정 뉴욕에 갔을 때 한 작은 공원에 앉아 그림을 그리고 있었단다. 그 모습을 본 인근의 운동화 가게 주인이 매장에서 전시를 해보라고 제안했다. 초코무는 “일본에선 누가 내 그림에 관심을 보이며 전시하겠다는 말은 들어본 적이 없었다"며 "무명 작가에게도 선뜻 기회를 내주는 걸 보고 역시 뉴욕이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그 전시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알려졌고, 일본의 한 패션 브랜드가 협업을 요청해와 함께 티셔츠를 만들었다. 
<span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11.0pt;""""""" line-height:107%;font-family:"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mso-bidi-theme-font:minor-bidi;="""""""""""""" 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ko;mso-bidi-language:ar-sa"="""""""""""""">초코무가 디자인해 2016년<span lang=""""""""EN-US""""""""> 5</span>월에 발매한 일본 가수<span lang=""""""""EN-US""""""""> '</span>아이<span lang=""""""""EN-US"""""""">'</span>의 앨범<span lang=""""""""EN-US"""""""">.  </span></span>

초코무가 디자인해 2016년 5월에 발매한 일본 가수 '아이'의 앨범.  

아이돌 굿즈로 연결된 것도 그 티셔츠가 시발점이 됐다. 2011년 아이가 자신의 팬을 위한 가방ㆍ타월 등 굿즈 디자인을 맡긴 것이다. 초코무 굿즈가 인기를 끌면고 아이와는 가족끼리 교류할 정도로 친한 친구가 됐다. 이후 에그자일, 산다이메 제이 소울 브라더스의 굿즈 작업으로 이어졌다. 
<span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11.0pt;""""""" line-height:107%;font-family:"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mso-bidi-theme-font:minor-bidi;="""""""""""""" 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ko;mso-bidi-language:ar-sa"="""""""""""""">초코무<span lang=""""""""EN-US"""""""">(</span>왼쪽<span lang=""""""""EN-US"""""""">)</span>와 일본 아이돌그룹<span lang=""""""""EN-US""""""""> '</span>산다이메제이 소울 브라더스<span lang=""""""""EN-US"""""""">'</span> 멤버가 초코무가 디자인한 수건을 두르고 포즈를 취했다<span lang=""""""""EN-US"""""""">. </span></span>

초코무(왼쪽)와 일본 아이돌그룹 '산다이메제이 소울 브라더스' 멤버가 초코무가 디자인한 수건을 두르고 포즈를 취했다

<span lang=""""""""EN-US""""""""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 11.0pt;line-height:107%;font-family:"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mso-bidi-theme-font:minor-bidi;="""""""""""""" 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ko;mso-bidi-language:ar-sa"="""""""""""""">2017</span><span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11.0pt;line-height:107%;font-family:""""""" "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theme-font:minor-latin;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 ko;mso-bidi-language:ar-sa"="""""""""""""">년<span lang=""""""""EN-US""""""""> 4</span>월 가수 산다라박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초코무가협업한 초콜릿을 들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span lang=""""""""EN-US"""""""">. [</span>사진 산다라박 인스타그램<span lang=""""""""EN-US"""""""">]</span></span>

2017 4월 가수 산다라박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초코무가협업한 초콜릿을 들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 [사진 산다라박 인스타그램]

한국의 패션ㆍ뷰티를 좋아해 일년에 세 네 차례는 꼭 방문한다는 초코무는 산다라박, 민(걸스데이), 키(샤이니) 외에도 많은 한국 래퍼와 DJ, 스트리트 패션 디자이너와도 가깝게 지낸다. 초코무 그림을 좋아하는 팬들이다. 특히 산다라박은 서로 알기도 전에 SNS에 초코무 사진을 올리며 팬심을 보인 끝에 친구가 됐다.
<span lang="""""EN-US"""""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 11.0pt;line-height:107%;font-family:"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mso-bidi-theme-font:minor-bidi;="""""""" 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ko;mso-bidi-language:ar-sa"="""""""">2013</span><span style="""""font-size:10.0pt;mso-bidi-font-size:11.0pt;line-height:107%;font-family:"""" "맑은="""""""" 고딕";mso-ascii-theme-font:minor-latin;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theme-font:minor-latin;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mso-ansi-language:en-us;mso-fareast-language:="""""""" ko;mso-bidi-language:ar-sa"="""""""">년 서울 가로수길에서 열린 샤이니의 팬 미팅 행사장에 방문한 초코무<span lang="""""EN-US""""">. </span></span>

2013년 서울 가로수길에서 열린 샤이니의 팬 미팅 행사장에 방문한 초코무

그는 주로 검정색과 흰색 펜을 사용해 그림을 그린다. 하얀 도화지에 검정펜으로, 또는 투명한 유리창에 흰 펜으로 하트ㆍ바나나ㆍ고양이 등 자신의 캐릭터를 가득 채운다. “머리 속에 떠오르는 이미지를 그리는데 그게 흑백 사진처럼 검정과 흰색이기 때문”이란다. 그래피티(낙서 벽화)적 요소가 많아 거기서 영향을 받았을거라고 추측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오히려 동양의 수묵화나 붓글씨에서 받은 영향이 크다고도 설명했다.  
초코무의 그림이 인기를 얻는 이유는 뭘까. “내 마음이 즐거울 때만 그림을 그리는데 그렇다보니 따뜻한 이미지를 주는 하트가 그림의 소재로 자주 등장한다. 또 내 그림을 보는 사람이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면서 그림을 그리니 그런 마음이 나타나서 사람들이 좋아하게 되는 게 아닐까.”
글=윤경희 기자 annie@joongang.co.kr  사진=초코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