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탑 대마초 사건에 통편집 회의 중인 프로그램

중앙일보 2017.06.01 17:37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MBC '나 혼자 산다'가 때아닌 통편집 회의 중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1일 빅뱅 멤버 탑의 대마초 수사 소식과 함께 탑이 혐의를 인정했다.
 
그런 가운데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가 '탑 따라하기' 컨셉으로 촬영을 한 윤현민 분량 편집 회의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윤현민은 2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빅뱅 탑의 머리를 따라하는 모습이 전파를 탈 예정이었다.  
 
생애 첫 탈색 컨셉을 빅뱅 탑으로 잡았는데 하필 방송 직전 탑이 좋지 않은 구설수에 휘말리면서 엉뚱한 예능 프로그램에 불똥이 튀고 있는 양상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