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 머리가 어때서" 윤계상이 자신의 헤어스타일 칭찬한 이유

중앙일보 2017.06.01 16:13
사진=윤계상 인스타그램

사진=윤계상 인스타그램

그룹 god의 멤버 겸 배우 윤계상이 '헤어스타일이 안 어울린다'는 일부 네티즌들의 반응에 대해 직접 맞섰다.  
 
윤계상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머리가 어때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이날 윤계상은 화보 촬영을 위해 프랑스 파리로 떠났다. 윤계상은 5대 5 가르마를 탄 헤어스타일에 화이트 카라 티셔츠와 블랙 슬랙스의 패션을 선보였다.
 
사진=윤계상 인스타그램

사진=윤계상 인스타그램

윤계상의 헤어스타일에 네티즌들은 "헤어스타일 안 어울린다", "류승범 스타일이다", "이하늬에게 사랑받는 자의 여유", "예술가 느낌 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