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靑, 국정원 1차장 서동구·2차장 김준환·3차장 김상균

중앙일보 2017.06.01 15:00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중앙포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중앙포토]

 청와대가 1일 국가정보원 차장 인사를 단행했다.
 
청와대 박수현 대변인은 이날 국정원 1차장에 서동구 주 파키스탄대사관 대사, 2차장에 김준환 전 국정원 지부장, 3차장에 김상균 전 국정원 대북전략부서 처장을 임명했다.
 
서동구 신임 1차장은 1955년 서울출생으로 경기고 졸업 후 한국외대 정치외교학과, 미국 조지워싱턴대 정치학 석사를 졸업했다. 이후 주미대사관 공사와 주파키스탄대사관 대사 등을 역임했다.
 
김준환 신임 2차장은 1962년생 대전고와 연세대 사회학과를 졸업했다. 행정고시 출신이다. 김상균 신임 3차장은 1962년 부산 출생으로 부산동아고와 부산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3명의 차장은 모두 국가정보원 출신"이라며 "문 대통령이 약속한 대로 국정원과 정치권과의 관계를 단절하고 국정원이 순수한 정보기관으로 거듭나도록 하기 위한 인사로 보면 되며, 이로써 국정원 역량이 강화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