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근 일본의 케이팝 중고생 팬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것

중앙일보 2017.05.31 10:52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일본 케이팝 중고생 팬들 사이에서 책가방에 케이팝 아이돌의 이름표를 달고 다니는 것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최근 일본 온라인 커뮤니티에 책가방 뒤 자신이 좋아하는 케이팝 멤버들의 이름표가 붙은 사진이 다수 올라왔다.  
 
사진 속 방탄소년단, 엑소, 트와이스, 레드벨벳 등 반가운 이름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들은 국내 팬은 물론 일본 중고생 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듯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일본 중고생 팬들은 등·하교 시 매일 어깨에 들쳐 메는 책가방에 이름표를 달며 뜨거운 팬심을 드러냈고 이는 국내 네티즌의 향수를 자극했다. 국내에서도 과거 아이돌 팬들이 이름표를 달고 다닌 일이 유행한 적이 있는데, 이것이 뒤늦게 일본에서 트렌드가 된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은 "과거의 나잖아ㅋㅋ" "슈퍼주니어 때 이름표 달고 다녔다" "아직 내 서랍 속에 남아있다" "귀엽다ㅎㅎ" 등 댓글을 달며 반가움을 표했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